The Quiett 양반은 시크한 도시 삘 나야 제맛이라고 생각함.

 

그래서 난 4집하고 Stromy Friday EP, 그리고 Ambitiqn 이 세장을 제일 좋아함.

 

저거 세 개 이후로 도대체 언제쯤 자기에게 맞는 이 도시적인 삘을 가진 앨범을 내나 싶었는데ㅋㅋㅋㅋ

 

오래 기다렸다. 트랩을 어울리게 하는 더콰의 모습을.

 

다음 작이 기대된다.

Posted by 胤熤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블로그 이미지
자유주의자. 관심 있는건 다 건드림.
胤熤

공지사항

달력

 « |  » 2021.12
      1 2 3 4
5 6 7 8 9 10 11
12 13 14 15 16 17 18
19 20 21 22 23 24 25
26 27 28 29 30 31  
Yesterday2
Today2
Total7,777